2PM, 오는 3월 군백기 종료…2021년 완전체로 돌아온다
  • 입력 2021-01-14 09:07
  • 수정 2021-01-14 09:0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2PM 단체 사진
[스포츠서울 홍승한기자]그룹 2PM이 2021년 완전체로 돌아온다.

2PM(JUN. K(준케이), 닉쿤, 택연, 우영, 준호, 찬성)은 국방의 의무를 이행하기 위해 2017년부터 활동 휴지기에 돌입했다. 이번 달 전역한 찬성에 이어 오는 3월 마지막 주자 준호가 군 복무를 마치면, 여섯 멤버는 드디어 완전체를 이뤄 팬들 곁으로 돌아온다.

이들은 2008년 9월 첫 싱글 ‘Hottest Time Of The Day’(하티스트 타임 오브 더 데이)와 타이틀곡 ‘10점 만점에 10점’으로 데뷔해 등장부터 활동 내내 대체불가 존재감을 뽐내며 K팝에 새로운 페이지를 열었다.

무대 위에서 흔히 볼 수 없었던 야성미를 내세워 데뷔 2년 차에 ‘짐승돌’ 수식어를 탄생시켰고, 훤칠한 키와 탄탄한 몸매 그리고 파격적인 콘셉트로 독보적인 매력을 발휘해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특히 2009년 정규 1집 타이틀곡 ‘Heartbeat’(하트비트) 퍼포먼스에 아크로바틱을 기반으로 한 인간 탑 쌓기 안무, 의상을 찢고 심장 박동을 표현한 엔딩 포즈 등을 선보이며 거침없는 ‘짐승돌’의 영역을 구축했다

지난해에는 2015년 발매한 정규 5집 타이틀곡 ‘우리집’이 재조명돼 현재까지도 역주행 인기를 누리고 있다. 그룹 특유의 농익은 분위기가 담긴 뮤직비디오와 직캠 영상이 빛을 발했고, 이 곡을 소재로 한 콘텐츠가 재생산되며 흥행을 이끌고 있는 것. ‘우리집’은 JUN. K가 작사, 작곡한 곡으로, 2PM의 음악성까지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한층 의미를 더한다

온라인 판도를 뒤흔드는 ‘우리집’ 열풍에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몬스타엑스, 펜타곤 등 많은 후배 그룹이 합세해, 2PM의 무대 매너를 교과서 삼아 각양각색 커버를 선보였다. K팝 팬들은 지금까지도 건강한 에너지를 뿜는 콘셉트와 성숙함이 돋보이는 ‘우리집’ 무대를 향해 유일무이하다고 호평하며 애정을 드러내고 있다. 하나의 카테고리와 장르로 자리 잡은 독보적인 존재 2PM의 컴백에 무수한 기대가 쏟아지는 이유다.

이처럼 식을 줄 모르는 팬들의 열렬한 성원에 2PM은 자체 제작 콘텐츠를 통해 “멤버들과 다 함께 좋은 콘텐츠로 찾아뵙겠다. 2PM으로 꽉 채운 2021년을 기대해달라”고 응답하며, 올해 완전체 활동을 더욱 기대케 했다.


hongsfilm@sportsseoul.com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폐암 투병' 김철민 "명수야 고맙다"...절친에 감사글 '뭉클'
  2. 2. 'DJ계 왕언니' 박소현, 4월26일 결혼발표. 예비신랑은? 웃픈 진행 20주년 이벤트
  3. 3. Mnet 측 "아이콘, '킹덤' 출연 조율 중"[공식]
  4. 4. '나 혼자 산다' 박은석, 美 영주권 지니고도 입대 자처한 사연
  5. 5. 檢, '프로포폴 상습 투약' 가수 휘성에게 징역 3년 구형(종합)
  6. 6. '윤스테이' 이란 손님이 본 이서진은? "가장 잘생긴 조선의 왕"
  7. 7. 日유명 유튜버 와타나베 마호토, 미성년자 약취혐의로 소속사 계약 해지 "경찰조사 협력"[해외화제]
  8. 8. 신현준 前 매니저 "갑질 논란·프로포폴 투약 논란 허위 아냐" 재반박[전문]
  9. 9. '언더커버' 배우 한소희, 액션신 촬영 중 부상 "촬영 중단하고 병원서 검사"
  10. 10. MBC "의식잃은 부하직원 4시간 방치" 세종시 연구원 사망사건 미스터리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