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신임 사령탑에 34세 핀란드 출신 틸리카이넨 감독 선임
  • 입력 2021-05-04 12:24
  • 수정 2021-05-04 12: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75675

제공 | 대한항공


[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 대한항공이 또 한 번 외국인 감독을 선임했다.

대한항공은 4일 보도자료를 통해 로베르토 산틸리 감독의 후임으로, 지난 시즌 일본 나고야 울프독스 감독을 지낸 핀란드 출신의 토미 틸리카이넨 감독을 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계약의 세부적인 내용은 구단과 감독의 합의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토미 틸리카이넨 신임 감독은 “일본에서의 경험 외에 또 다른 모험을 찾고 있었는데, 대한항공과 같은 명문팀에서 함께 뛸 기회를 갖게 된 것은 큰 행운”이라며 “내가 사랑하는 배구를 계속할 수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또한 “대한항공이 지난 시즌 통합우승을 이뤄내 큰 부담감과 책임이 따른다. 좋은 사람들과 새로운 관계를 만들고 그 안에서 배구를 가르치고 배우는 일, 그리고 열정적인 한국 팬들과 그 문화에 대해 알게 되는 것까지 매우 흥분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틸리카이넨 감독을 보좌할 스태프로는 현 핀란드 여자대표팀 코치인 캐스퍼 부오리넨도 팀에 합류한다.

대한항공은 지난 시즌 국내 남자 배구 사상 처음으로 외국인 감독을 선임해 창단 첫 통합우승을 달성했다. 외국인 감독 체제를 통해 유럽식 훈련 시스템과 실전 기술 접목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이룬 바 있다고 판단했다. 틸리카이넨 감독을 선임한 것도 이와 같은 이유다. 뿐만 아니라 일본에서 4년간 아시아 배구를 체험하고 지도한 경험을 가지고 있다는 점도 높이 샀다.

틸리카이넨 감독과 부오리넨 코치는 오는 10일 한국에 입국할 예정이며, 입국 즉시 구단에서 준비한 별도 장소에서 2주간 격리를 실시한다. 격리가 해제되는 대로 본격적인 V-리그 시즌 준비와 함께 팀 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다.
beom2@sportsseoul.com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인류역사상 최초 '자수성가형 최연소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지금 내 기분을 그냥 즐기고 싶어”
  2. 2. '모범택시', 작가 교체…SBS "연출과 작품 견해 차이"[공식]
  3. 3. '연애도사' 고은아 "연애 공백 6년...전 남친 바람피웠다"
  4. 4. 이러니 '유느님'이라고 부르지, 새삼 주목된 유재석의 20년 전 미담
  5. 5. 모모랜드 혜빈, 유앤비 마르코와 핑크빛 열애 인정
  6. 6. 니콜, 해변가에 앉아 섹시한 매력 발산[★SNS]
  7. 7. 공효진, 초여름 햇살 아래 눈부신 매력[★화보]
  8. 8. [단독]박지영, '옷소매 붉은 끝동' 캐스팅…5년만 사극 복귀
  9. 9. "54세에 찾아온 선물"…'득녀' 신현준, 前매니저 분쟁 후 10개월만 복귀[종합]
  10. 10. 소문난 잔칙 먹을 게 없었던 김광현vs 김하성의 투타대결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