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장자연 전 소속사 대표, 이미숙·윤지오 고소
  • 입력 2022-09-23 22:02
  • 수정 2022-09-23 22: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장자연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고(故) 장자연의 전 소속사 대표가 배우 이미숙과 장자연의 동료 배우 윤지오를 소송사기와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고소했다.

장자연의 전 소속사 더컨텐츠엔터테인먼트 김모 대표의 법률대리인은 지난 21일 서울 서초경찰서에 이미숙과 윤지오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했다.

법률대리인이 공개한 소장에서 김씨는 “이미숙은 당시 자신의 불륜 스캔들을 인지하고 있던 제가 이를 약점으로 잡고 협박할 것을 대비하기 위해 장자연으로 하여금 소위 ‘장자연 유서’로 잘못 알려진 허위 내용의 진술서를 작성하게 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미숙은 위 내용이 허위사실이라고 주장하며 2012년에 더컨텐츠에 대한 손해배상소송을 제기했는데 결국 패소했고, 이는 소송 사기에 해당한다”고 덧붙였다.

장자연의 동료 배우 윤지오에 대해서는 명예훼손을 주장하며, 현재 해외에 있는 윤지오를 국내로 송환해 처벌해달라고 요구했다. 김씨는 “윤지오가 각종 방송에 출연해 ‘김모 대표의 강요에 의한 성추행 및 성폭행이 있었다’는 허위사실로 제 명예를 훼손했다”며 윤지오의 도피성 출국을 주장했다.

고 장자연은 지난 2009년 성 접대를 강요받았다는 내용의 문서를 남기고 극단적 선택을 했다. 당시 매니저 유모씨가 공개한 이른바 ‘장자연 리스트’를 통해 유력 인사들에게 성접대를 강요받은 내용들이 알려지며 파문이 일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스포츠서울DB

추천

6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안정환♥' 이혜원, 음악 영재를 낳았네.."아들, 최연소 카네기홀 데뷔"
  2. 2. 갓세븐, 바비는 잊어라...발달장애·동성폭행까지...박진영의 무한도전 [SS인터뷰]
  3. 3. 플러스사이즈 모델 혜린, 인물 사진의 거장 지영빈과 세계적인 뷰티 디렉터 오민을 통해 재탄생해
  4. 4. "후크 권대표, 소속사와 갈등 중 이승기에 父 팔순 축전까지 요구"..'부당 대우' 논란 확산(연예뒤통령이진호)
  5. 5. 카타르를 뜨겁게 만든 월드컵 미녀는? 미스 크로아티아 이바나 놀!
  6. 6. 눈물나는 '투혼' 이재성, 귀국 후 발목 수술 예정…아픔 참고 224분 뛰었다[단독]
  7. 7. '만찢남' 조규성 유럽행 도전, 박지성 어드바이저 귀국 이후 본격화
  8. 8. [단독]연예계 연말 마약주의보...돈스파이크·3인조A씨 이어 중견가수 B씨 필로폰 공급책 지목
  9. 9. '슈룹' 옥자연 "권의관 실체, 강력한 반전…촬영 중반에야 알았다"[일문일답]
  10. 10. 남창희, 안검하수 수술 고백.."아직 실밥 못 풀어"(바퀴달린입)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