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여정, 인간계 넘은 신계 아름다움으로 아우라 넘쳐흘러
  • 입력 2022-12-06 15:56
  • 수정 2022-12-06 16: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캡처_2022_12_06_14_51_46_724
캡처_2022_12_06_14_51_46_724
캡처_2022_12_06_14_51_46_724
캡처_2022_12_06_14_51_46_724

배우 조여정. 출처 | 조여정 채널


[스포츠서울 | 김소인기자] 배우 조여정이 오늘도 ‘리즈 미모’를 갱신했다.

조여정이 6일 자신의 채널에 영상을 게재했다. 포즈를 취하는 그의 모습을 본 스태프의 귀엽다는 말에 “멋있는데 나 행사장보다 여기서 더 많이 찍는 거 같은데”라며 본인도 전체 스타일이 마음에 드는 듯 활짝 웃고 있다.

영상 속 그는 새빨간 트위드 재킷에 단정하게 머리를 묶고 롱 귀걸이로 포인트를 주었다. 특히 재킷은 오직 조여정만을 위해 맞춤 제작된 듯 완벽 핏이다.

인공적으로 절대 낼 수 없는 고급미를 자랑하는 그의 아름다운 모습에 시선을 뗄 수 없다. 특히 깎아 놓은 듯 고운 얼굴선과 눈부신 뽀얀 피부가 믿기지 않을 만큼 투명함을 자랑한다.

캡처_2022_12_06_14_51_46_724
캡처_2022_12_06_14_51_46_724

배우 조여정. 출처 | 조여정 채널


이를 본 누리꾼들은 “아 이뻐요” “진짜 다시 태어나면 여정님 미모로 하루 살아보고 싶습니다” “진짜 너무 예쁨”이라며 아름다움을 폭풍 칭찬했다.

1981년 생으로 42세인 조여정은 10대 시절 잡지 모델로 데뷔했다. 1998년 MBC 어린이 프로 ‘뽀뽀뽀’ 15대 뽀미 언니기도 하다.

당시 그의 나이 만 17세로 최연소 뽀미언니였다.

아카데미 4관왕에 빛나는 영화 ‘기생충’으로 제40회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greengreen@sportsseoul.com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식인 의혹' 아미 해머 "13살에 목사에게 성폭행 당해"[할리웃톡]
  2. 2. 손헌수, 7세 연하 공기업 직원과 10월 15일 웨딩마치…"롤모델 박수홍 적극 추천"
  3. 3. 300억 광고 따낸 이보영, '잠옷엔딩'으로 칸의 여왕 전도연 제쳤다!
  4. 4. 최민정, '성남시청 코치 문제로 마음고생' 딛고 시즌 첫 金 [쇼트트랙 월드컵 5차]
  5. 5. GSP의 제자를 격침시킨 최원준, "고전할 때마다 세컨드에게 아내와 딸의 이름을 외쳐달라고 했다"
  6. 6. '코리안모아이' 김민우, 백전노장 다이스케에게 리어네이키드초크로 승리해
  7. 7. '석패한' 홍예린, 일본최강 오시마 사오리에 아쉬운 패배
  8. 8. "연진아, 나 지금 되게 신나"…송혜교, 파리서 까만 눈동자 빛나는 미모 자랑
  9. 9. '프린스' 김종훈, 9년만의 복귀에서 야마모토 세이고를 2라운드에 격침시켜
  10. 10. 추위에 쓰러지고 식사 못하고…현실판 '오징어게임' 참가자 집단 소송 예고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