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현지서 연일 '류현진=사이영상' 언급…"올해 가장 압도적인 투수"
  • 입력 2019-08-17 09:17
  • 수정 2019-08-17 09:3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류현진

LA 다저스 류현진. 로스앤젤레스 (미 캘리포니아주)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미국 온라인스포츠 전문매체인 ‘디애슬레틱’이 올 시즌 메이저리그(ML) 사이영상 유력후보로 류현진(32·LA다저스)을 꼽았다. 전날 MLB.com에 이어 미국 유력 언론에서도 ‘류현진=사이영상’ 언급을 하면서 최근 그의 기세를 엿보게 했다.

‘디애슬레틱’은 17일(한국시간) ML 방어율 1위(1.45)를 달리는 류현진이 올 시즌 강력한 사이영상 후보라고 했다. 특히 류현진이 지난해 15경기에서 7승3패, 방어율 1,97을 기록한 것을 강조, 최근 2년간 37차례 선발 등판에서 방어율 1.64를 해냈다고 강조했다. 올 시즌 반짝 투구가 아니라 최근 꾸준한 활약을 바탕으로 사이영상 투수감으로 발돋움했다는 의미다. 이 매체는 ‘류현진이 슬라이더 대신 컷 패스트볼과 싱커를 주로 던지면서 포심의 빈도를 줄여 현재 수준에 이르렀다. 올 시즌 22차례 등판에서 볼넷 17개, 폭투 0개, 몸에 맞는 볼 3개에 불과했다’면서 ‘올 시즌 내셔널리그에서 가장 압도적인 투수’라고 평가했다.

류현진에 이어 사이영상 후보르는 맥스 셔저(워싱턴)와 제이콥 디그롭(뉴욕 메츠), 클레이턴 커쇼(다저스), 마이크 소로카(애틀랜타)순으로 이름을 올렸다.

kyi0486@sportsseoul.com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숨겨진 본성" 이번엔 양준혁 저격글...'폭로의 장'된 SNS
  2. 2. '피트니스계의 다현' 장여진, "머슬마니아를 통해 건강전도사가 될래요"[이주상의 e파인더]
  3. 3. 현아, 대학 축제서 파격 노출+안무...뜨거운 반응ing
  4. 4. 심권호, '뭉쳐야 찬다' 잠정 하차...건강이상설 부인·개인사정 때문
  5. 5. 히딩크 감독, 중국 올림픽 대표팀 사령탑에서 경질…선임 10개월만
  6. 6. 마동석부터 이종혁까지, 배우들은 지금 '할리우드行'[SS스타]
  7. 7. [★SNS] '성훈 필테 강사' 김동은, 다리에 그물이…
  8. 8. 구혜선, 근황 공개 "퇴원,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9. 9. '미투' 김생민, 팟캐스트로 활동 재개?…소속사 측 "방송 복귀 아니야"
  10. 10. 양현석, '성접대 의혹' 혐의없음…놀랍지 않아 더 큰 공분[SS이슈]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