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나가쇼' 김구라, DHC-텔레비전 망언자 찾아 일본 갔다
  • 입력 2019-09-11 21:56
  • 수정 2019-09-11 21:55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막나가쇼_김구라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드디어 김구라의 독설(?)이 슬기롭게 사용된다.

‘연예계 대표 독설가’ 김구라가 해외 특파원으로 활약을 펼친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JTBC ‘구독TV, 막나가는 뉴스 쇼’(이하 ‘막나가쇼’)에서 김구라는 ‘현장 PLAY’ 코너를 통해 일본의 혐한 망언자 취재에 나선다.

꾸준한 혐한 방송으로 논란이 되고 있는 일본 DHC-텔레비전의 ‘도라노몬 뉴스’. 그간 이 방송에서는 “일본인이 한글을 통일시켜서 지금의 한글이 된 것”, “강제징용 노동자들을 어떻게 대해줬는지에 대한 기록을 보면 한국인과 일본인이 완전히 같았다”, “한류 드라마, 케이팝 필요 없다. 김치는 일본산이 맛있다” 등의 망언들로 연일 우리 국민들의 공분을 샀다.

김구라 기자는 직접 일본 현지로 출동해 DHC-텔레비전에 찾아가 혐한 발언에 대한 인터뷰를 요청한 것은 물론 혐한 망언을 일삼던 망언 3인방, 일본 우익의 여왕 사쿠라이 요시코·아베 총리의 최애 작가 햐쿠타 나오키·넷우익의 아이돌 다케다 쓰네야스를 직접 찾아 나선다.

김구라 기자는 땡볕 취재도 서슴지 않고 망언자들을 뒤쫓기 위해 가장 먼저 취재 현장에 뛰어드는 등, 평소 이미지와는 180도 다른 열혈 기자의 모습을 선보이며 프로 특파원이 되기 위해 열을 올렸다는 후문이다.

‘막나가쇼’는 연예인들이 기자가 되어 대한민국이 주목하는 핫이슈의 뒷이야기를 직접 발로 뛰어 취재하고, 풍자와 해학을 담아 보도하는 예능형 뉴스쇼이다. 특종을 전파할 열혈 기자단에는 시대의 독설가 김구라, 재치 넘치는 입담의 소유자 전현무, ‘선넘규’ 캐릭터로 예능계를 장악한 방송인 장성규가 출연한다. 또한 풍자 코미디의 달인 최양락과 ‘센 언니’ 제아, 치타가 합류해 다양한 뉴스의 이면을 속 시원하게 파헤친다.

한편, 혐한 망언 3인방에게 김구라 기자가 전하는 사이다 메시지는 15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된다.

whice1@sportsseoul.com

추천

7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의 그녀’ 케이트 업튼, 주짓수 화이트 벨트를 따내는 기염 토해
  2. 2. '류필립♥' 미나, 흔한 헬스장 몸매 '하늘로 힙업'
  3. 3. 티파니 영, 레깅스 입고 뽐낸 완벽한 보디라인
  4. 4. 김건모 장인·장모 "김건모·장지연 잘 지내, 이런 일로 안헤어져"
  5. 5. 승무원 출신 모델 정유승, 탕에서 귀여운 장난 [★SNS]
  6. 6. 개그우먼 박소영, '보니하니' 합류…차세대 초통령 예약
  7. 7. '울산행' 조현우 "지난여름 독일 오퍼…대구와 협상 끝 안 가기로"
  8. 8. '동상이몽2' 박시은♥진태현 합류…분당 최고 12.4%
  9. 9. "자신감 생겼다" 1선발 류현진 얻은 토론토, 2020 돌풍 예고
  10. 10. 한화와 김태균 동행 기정사실, 김태균 결심은?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