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나비 윤결, 10월 10일 입대 "잔나비 많이 응원해주세요"[전문]
  • 입력 2019-09-12 20:26
  • 수정 2019-09-12 20:25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잔나비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밴드 잔나비의 드러머 윤결이 입대한다.

윤결은 지난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갑작스럽지만 10월 10일 부로 국가의 부름을 받게 됐다”는 글과 함께 자필 편지를 공개했다.

윤결은 “2년 정도의 시간 동안 함께 할 수 없다는 생각을 하면 너무 아쉽고 슬프지만 제가 열심히 나라를 위해 뜀박질을 하는 동안 잔나비도 늘 그래 왔듯이 멈추지 않고 뜀박질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제가 없는 동안에도 우리 잔나비 멤버들 많이 응원해주시고 사랑해달라”고 당부했다.

윤결은 오는 10월 10일에 입대함에 따라 입대 후 진행되는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 2019’ 무대에는 불참하게 됐다.

한편 잔나비는 지난 2014년 디지털 싱글 앨범 ‘로켓트’로 데뷔했으며 ‘뜨거운 여름밤은 가고 남은 건 볼품없지만’,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 등을 통해 많은 인기를 얻었다.

이하 윤결 인스타그램 글 전문

갑작스럽지만 10월 10일 부로 국가의 부름을 받게 되었습니다.

5년 동안 우리 팬 분들과 함께한 순간들이 생각나네요.

부족한 저와 함께 해주시고 많은 사랑을 주셔서 너무나도 감사드립니다.

힘들고 어려운 순간에도 여러분들의 사랑과 관심 그리고 따뜻한 위로 덕분에 기분 좋게 국가의 부름을 기다리는 지금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습니다.

포기하고 싶고 주저앉고 싶은 순간마다 항상 응원해주시는 우리 팬 분들을 생각하고 견디며 파이팅해 온 것 같아요.

2년 정도의 시간 동안 함께 할 수 없다는 생각을 하면 너무 아쉽고 슬프지만 제가 열심히 나라를 위해 뜀박질을 하는 동안 잔나비도 늘 그래 왔듯이 멈추지 않고 뜀박질을 할 거예요.

다시 우리가 하나로 뭉치는 날까지 서로 맡은 자리에서 최선을 다 할 것입니다.

여러분도 함께 해주실 거죠? 그동안 어디 가시면 안 돼요.

제가 없는 동안에도 우리 잔나비 멤버들 많이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세요.

돌아올 때까지 다들 아프지 마시고 밥 잘 챙겨 드시고 운동도 하시고 몸 건강히 잘 지내세요. 앞으로 잔나비 활동도 많이 응원해주세요. 사랑해요. 잔나비 포에버

-우리 팬 분들 없이 못 사는 팬 분들을 사랑하는 윤결 올림-


true@sportsseoul.com

사진 | 윤결 인스타그램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숨겨진 본성" 이번엔 양준혁 저격글...'폭로의 장'된 SNS
  2. 2. '피트니스계의 다현' 장여진, "머슬마니아를 통해 건강전도사가 될래요"[이주상의 e파인더]
  3. 3. 현아, 대학 축제서 파격 노출+안무...뜨거운 반응ing
  4. 4. 심권호, '뭉쳐야 찬다' 잠정 하차...건강이상설 부인·개인사정 때문
  5. 5. 히딩크 감독, 중국 올림픽 대표팀 사령탑에서 경질…선임 10개월만
  6. 6. 마동석부터 이종혁까지, 배우들은 지금 '할리우드行'[SS스타]
  7. 7. [★SNS] '성훈 필테 강사' 김동은, 다리에 그물이…
  8. 8. 구혜선, 근황 공개 "퇴원,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9. 9. '미투' 김생민, 팟캐스트로 활동 재개?…소속사 측 "방송 복귀 아니야"
  10. 10. 투톱으론 펄펄, 윙백으론 조용…잘츠부르크와 벤투호의 황희찬 '두 얼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