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사카 나오미 지난 12개월 464억원 벌었다…女스포츠스타 수익 1위
  • 입력 2020-05-23 10:22
  • 수정 2020-05-23 10:2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나오미

출처 |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 인터넷판 보도 캡처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2018년 US오픈과 2019년 호주오픈 테니스 여자 단식 우승자인 오사카 나오미(23·일본)가 지난 1년 전 세계 여자 스포츠스타 수입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 인터넷판은 22일 테니스 스타 오사카 나오미가 지난 한 해 여자 스포츠인 중 가장 많은 수입을 얻었다고 보도했다. ‘포브스’에 따르면 그는 지난 한 해 상금과 급여, 보너스 후원금, 출연 및 초청료, 광고, 스폰서 등을 합산한 수입을 통틀어 3740만 달러(464억 원)를 벌어들였다. 2위를 기록한 세리나 윌리엄스(미국·3500만 달러)보다 140만 달러를 더 벌었다. 지난해 이 매체에 세리나가 1위, 오사카가 2위를 기록했는데 올해엔 순위가 뒤집혔다.

‘포브스’가 조사한 여자 스포츠스타 수입 1위는 테니스 스타가 독차지하고 있다. 최근 은퇴를 선언한 마리야 샤라포바(33·러시아)가 지난 2005년부터 2015년까지 1위를 독차지했다. 그 후 세리나가 지난해까지 4년 연속으로 1위를 기록한 데 이어 올해엔 오사카가 1위 타이틀을 얻었다.
kyi0486@sportsseoul.com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송중기의 홀로서기는 힘든가보다" '보고타' 중단→'너와 나의 계절' 하차까지[SS이슈]
  2. 2. 김연경, 국내 복귀 결심…흥국생명과 협상 급물살
  3. 3. 강용석, 조국 전 장관 딸 "포르쉐 탄다" 허위사실 유포혐의 검찰송치
  4. 4. 논란의 '하시3', 男출연자 폭행전과 폭로까지 "TV서 볼때마다 덜덜"
  5. 5. 미스맥심 20강 한복모델 홍초희, "전 남자 친구한테 맥심 화보 찍을 거라고 호언장담 했다"
  6. 6. '각도만 봐도 글래머' 나비, 카디건 패션도 완벽해
  7. 7.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황정민X이정재의 조합은 옳다[종합]
  8. 8. 지코 측 "악플러와 2차 고소 진행→ 선처 없이 강경 대응"[전문]
  9. 9. 이영하 7K-함덕주 완벽투…'잇몸 야구' 두산, KIA에 5-1승[SS현장]
  10. 10. '김수미 며느리' 서효림, 오늘(5일) 득녀 "예정일보다 빨랐다. 기쁘고 벅차"[전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