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재석 "환불원정대에 받은 금팔찌, 명품 아니다"
  • 입력 2020-11-21 21:22
  • 수정 2020-11-21 22: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유재석 팔 종합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천 만원)아니야!”

유재석이 환불원정대의 멤버들에게 받은 금팔찌의 가격에 대해 해명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최근 ‘환불원정대’ 엄정화, 이효리, 제시, 화사 등 네 멤버가 유재석에게 준 금팔찌 가격에 대해 시원하게 해명(?)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특히 김종민은 “형만 금을 받았잖아요”라는 말에 유재석의 난감한 표정이 눈길을 모았다. 앞서 유재석이 받은 금팔찌의 상자는 명품 브랜드와 비슷한 디자인이었다. 때문에 이 상자만 보고 (수 천만원 대)명품이라고 오해를 받은 바 있다.

이에 유재석은 “디테일이 아니었다. 상자 모양은 그런데 유명 명품은 아니었다”라며 “나도 아닌 줄 알고 있었는데 갑자기 기사가 나와서 다시 한 번 확인했다. 분명 아닌데 그래서 다시 봤는데 아니더라”고 말했다. 이어 “비슷한 상자로 인한 금액 오류 사고”라며 “잘못 아셨다”고 했다.

유재석은 또한 기사가 난 직후 전혀 말이 없었던 멤버들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유재석은 “보통 그러면 효리나 정화 누나에게 문자 한 통 와야할 거 아니야. 근데 아무도 얘기 안했다. 작은 해프닝이 있었다”고 적극적으로 설명했다.

whice1@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한화는 왜 방출된 킹엄을 영입했을까? 정민철 단장에게 물었다[SS이슈]
  2. 2. 올해 KBO출신 빅리거 5명 이상 배출 가능성 UP
  3. 3. 오하영, 착붙 의상 속 인형같은 비주얼 "에이핑크 막내 맞아?"[★SNS]
  4. 4. 타이슨, 110억원 손에 넣고 '싱거운 주먹' 일관…15년 만에 복귀전서 무승부
  5. 5. 집중견제 시달린 손흥민, 공 한 번 잡기 어려웠다 [토트넘-첼시]
  6. 6. 신세경, 니트+청바지에도 아련한 청순미 물씬 [★SNS]
  7. 7. "논문 논란 여파?" 홍진영, '안다행' 이어 '미우새'까지 분량 실종
  8. 8. '큰손' 하성운 산타의 구황작물 플렉스, 개코 이어 칩거 중인 정형돈에게도 [★SNS]
  9. 9. "지금 참 행복해요" 니브, '슈스케' 출연→ BTS 작곡가 되기까지[SS인터뷰]
  10. 10. "벽 때문에 쉽지 않아"…'미우새' 정우가 밝힌 김유미와 러브스토리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